본문 바로가기
체크 Ra/이슈 &

코로나 3단계 기준 대응조치 ▶ 코로나 확진자 1000명돌파 3단계 바로알기 / 코로나 국정조사 & 청문회 필수 정부 책임자들 니들은 머한거니/ 전국 코로나 단계 등급보기

by 티&라다 2020. 12. 12.

  코로나19 3단계 기준 대응조치 

  코로나 확진자 1000명돌파 3단계 바로알기

  코로나 국정조사 & 청문회 필수 / 정부 책임자들 니들은 머한거니

  전국 지역 코로나 단계조치 등급 보기

 

코로나 3단계 진입 누군가는 책임은 져야지 

국가 예산 돈 뿌리기에나 집중하면서 - 

 

잘못된 정책으로 일선에서 코로나와 전쟁 중인 

수고가 많은 관계자분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하며 

 

이대로가면 그냥 국내도 일일 수천명 확진자 생기는건 시간문제

서울 왜 대형쇼핑몰등 백화점있는 매장등 사람들로 바글 바글 넘쳐난다는

열화상 카메라로 온도 체크하는곳 없었다는 점에서도

 

마스크는 다 쓰고 있지만

어떻게 이모양으로 대비를 했을까 ?

겨울 코로나 준비를  이 수준이니 확진자가 급격화게 늘수 밖에없지

 

사람들 밀접지역 번화가등 기본적인 열화상 카메라 설치도 안하구

그냥 다들 뭉쳐서 다닐수있게 한다는게 참 ~ 따닥따닥 

 

코로나 3단계 만든 코로나 대응 정책 만든 & 운영 책임자들 -

3단계 끝나구 직무유기 등 다 구속시켜야 하는 거 아냐

이런 엄청난 국가적 & 국민적 피해 대처 관련 안일하게 운영한거에 대한

대응정책 & 준비 제대로 못한걸 - 다 발뺌이나 쳐하려 하겠지 

관련 핵심 책임자급 - 니들이 잘한게 머니 - 국민들에게 알려봐라

내수 경기를 살리기 위해 이모양 이 꼴로 만들었다? ~ 변명  쳐하려나

 

국정 최우선을 코로나 퇴치에 집중했어야 했는데

니들 비리나 감추기 위해 윤석열 잡기에나 집중했으니

 

코로나 잠잠해질때 코로나 종식을 선언할수 있을때 쯤

야당에서는  코로나 국정조사 & 청문회 하게 끔 만들어야

더욱 더 체계화 된 국가적 재난 발생시

제대로 운영할수 있는 시스템이 갖쳐지게 된다는 점에서

 

과연 제대로된 단계적 대처 방안이 있었는지도 의심이 되네요

이런 대규모적 재난이 처음이라지만 ~ 주먹구구식 대처를 했다는거죠

코로나 알리는 정부 대표 사이트 자료들 보세요

 

면피를 위한 자료들을 급하게 만들어 올린거니 ~

 

코로나 정부 대표 사이트  ncov.mohw.go.kr

온라인 시대에 얼마나 일을 제대로 안했는지 알수있는 자료입니다.

거의 2020년 11월 중순에 급하게 올렸네요 발생한지 1년이 지나서야

1단계 1.5단계 2단계 2.5단계 3단계까지 설명 자료를 2020년11월27일에 올립니다.

수정은 2020년12월 초에 하네요 / 급했지 니들 변명을 쳐해야 하니

ncov.mohw.go.kr/socdisBoardList.do?brdId=6&brdGubun=64&dataGubun=641

겨울철 감기 환자들이 넘치게 되면서

코로나 걸려도 감기인줄 착각하고 다닐 사람들이 많아질 수 있는데도 대비도 

제대로 못한 한심한 정부

여기에 무증상 환자들이 활보 할수 있기에 - 제대로 된 대책을 세웠어야 했는데

 

중국처럼 강하게 빡세게 여름철 한 달 정도 강력한 이동제한등을 한 후

코로나 종식선언을 하게 만들었어야 했는데 ~

 

해외입국자 전체 검사도 안해서 이태원 발 발생시킨 후에

여론 조작하면서까지 국민에게 지들 잘못을 숨기려 했던 머같은 새끼들

그 이후에 해외입국자 전체 검사를 했으니 ▶ 이때만 제대로 했다면 

대한민국도 코로나 종식이 될 수 있었을건데

지금 코로나 확진자 1000명 수준도 코로나 3단계 걱정도 없었을수도

 

대한민국 인구 5180만명중에

하루에 1000명 이상 코로나 확진자 발생 ▶ 3단계 진입

해외에서 일어난 일이지만 김기덕 감독의 코로나로 인한 사망 뉴스가

코로나 ~ 위험을 다시 한번 국민들에게 각인시켜 주고 있는데

 

2020년 12월12일 기준 확진자 928명 1000명 돌파는 불보듯 ~

MERS-CoV/KOR/KNIH/002_05_2015의 투과전자현미경 (KCDC) MERS-CoV/KOR/KNIH/002_05_2015의 투과전자현미경 (KCDC) MERS-CoV/KOR/KNIH/002_05_2015의 투과전자현미경 사진 (KCDC) SARS-CoV(N Engl J Med. 2003; 348(20):1948-51) SARS-CoV(N Engl J Med. 2003; 348(20):1948-51)

현재 전국 지역 코로나 조치 단계

 

* 포유류, 조류 등 광범위 동물 감염(개, 고양이, 소, 돼지, 말, 닭, 쥐, 박쥐, 돌고래 등) * 박쥐 CoV는 알파 CoV 또는 베타 CoV에 속함

 

    코로나 바이러스 분류표   

속(genus) 사람-코로나 바이러스 사람 이외에 감염하는 코로나 바이러스
알파-코로나 바이러스(alphacoronavirus) 229E, NL63, 돼지 유행성 설사 바이러스(porcine epidemic diarrhea virus : PEDV), (돼지) 전염성 위장염 바이러스 (transmissible gastroenteritis virus : TGEV), 개코로나 바이러스(canine coronavirus : CCoV), 고양이 코로나 바이러스 (feline coronavirus : FCoV), Miniopterus bat(박쥐) coronavirus 1, Miniopterus bat(박쥐) coronavirus HKU8, Rhinolophus bat(박쥐) coronavirus HKU2, Scotophilus bat(박쥐) coronavirus 512
베타-코로나 바이러스(betacoronavirus) OC43, HKU1, SARS-CoV, MERS-CoV 돼지 혈구 응집성뇌척수염 바이러스(porcine hemagglutinating encephalomyelitis virus : PHEV), 우코로나 바이러스(bovine coronavirus : BCoV), 말코로나 바이러스 (equine coronavirus : EqCoV), 쥐코로나 바이러스(murine coronavirus : MuCoV),Tylonycteris bat(박쥐) coronavirus HKU4, Pipistrellus bat(박쥐) coronavirus HKU5,Rousettus bat(박쥐) coronavirus HKU9
감마-코로나 바이러스(gammacoronavirus) 없음 새코로나 바이러스(Avian coronavirus),흰색 돌고래(Beluga whale)-코로나 바이러스 SW1
델타-코로나 바이러스(deltacoronavirus) 없음 제주직박구리(Bulbul)-코로나 바이러스 HKU11, 개똥지빠귀(Thrush)-코로나 바이러스 HKU12, 킨바라(Munia)-코로나 바이러스 HKU13

 

 

코로나 3단계 설명 대처

거리 두기 단계별 기준 및 방역 조치

구분 1단계 1.5단계 2단계 2.5단계 3단계
생활방역 지역적 유행 단계 전국적 유행 단계
개념 생활 속 거리 두기 지역적 유행 개시 지역 유행 급속 전파, 전국적 확산 개시 전국적 유행 본격화 전국적 대유행
상황 통상적인 방역 및 의료체계의 감당 가능한 범위 내에서 유행 통제 중 특정 권역에서 의료체계의 통상 대응 범위를 위협하는 수준으로 1주 이상 유행 지속 1.5단계 조치 후에도 지속적 유행 증가 양상을 보이며, 유행이 전국적으로 확산되는 조짐 관찰 의료체계의 통상 대응 범위를 초과하는 수준으로 전국적 유행이 1주 이상 지속 또는 확대 전국적으로 급격하게 환자가 증가하여 의료체계 붕괴 위험에 직면
기준

- 주 평균 일일 국내 발생 확진자 수

· 수도권 100명,충청·호남·경북·경남권 30명, 강원·제주 10명 미만

- 주 평균 일일 국내 발생 확진자 수

· 수도권 100명,충청·호남·경북·경남권 30명, 강원·제주 10명 이상

- 60대 이상 주 평균 일일 확진자 수

· 수도권 40명, 충청·호남·경북·경남권 10명, 강원·제주 4명 이상

다음과 같은 세 가지 중 하나 충족

  • ① 유행권역에서 1.5단계 조치 1주 경과 후, 확진자수가 1.5단계 기준의 2배 이상 지속
  • ② 2개 이상 권역에서 1.5단계 유행이 1주 이상 지속
  • ③ 전국 확진자 수 300명 초과 상황 1주 이상 지속

- 전국 주평균 확진자400명~500명 이상이거나, 전국 2단계 상황에서 더블링 등 급격한 환자 증가 상황

※격상시 60대 이상 신규확진자 비율, 중증환자 병상수용능력 등 중요하게 고려

- 전국 주평균 확진자 800~1000명 이상이거나, 2.5단계 상황에서 더블링 등 급격한 환자 증가

※격상시 60대 이상 신규확진자 비율, 중증환자 병상수용능력 등 중요하게 고려

핵심 메시지 일상생활과 사회경제적 활동을 유지하면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방역수칙 준수 지역유행 시작, 위험지역은 철저한 생활방역 지역유행 본격화, 위험지역은 불필요한 외출과 모임 자제, 사람이 많이 모이는 다중이용시설 이용 자제 전국 유행 확산, 가급적 집에 머무르며 외출·모임과 다중이용시설 이용을 최대한 자제 전국적 대유행, 원칙적으로 집에 머무르며 다른 사람과 접촉 최소화

주요 방역조치(1.다중이용시설)

구분 1단계 1.5단계 2단계 2.5단계 3단계
생활방역 지역적 유행 단계 전국적 유행 단계
중점관리시설 이용인원 제한 등 핵심방역수칙 의무화 이용인원 제한 강화, 위험도 높은 활동 금지 유흥시설 5종 집합금지 방문판매 등 직접판매 홍보관, 노래연습장, 실내 스탠딩공연장, 집합금지 필수시설 외 집합금지 이외 시설도 운영 제한
이외 시설은 21시 이후 운영 중단 등 제한 강화, 위반 시 원스트라이크아웃제
일반관리시설 정상 운영 기본 방역수칙 3가지 의무화 시설별 특성에 따라 이용인원 제한 이용인원 제한 강화, 위험도 높은 활동 금지 21시 이후 운영 중단 등 제한 강화, 위반 시 원스트라이크아웃제
기타시설 정상 운영 마스크 착용 의무화 이용인원 제한
국공립시설 경륜·경마 등 50% 인원 제한 경륜·경마 등 20%, 이외 시설 50% 인원 제한 경륜·경마 등 중단 이외 시설 30% 인원 제한 체육시설, 경륜·경마 등 운영 중단 이외 시설 30% 인원 제한 실내·외 구분 없이 운영 중단
사회복지시설 (어린이집 포함) 철저한 방역 하에 운영

* 유행 지역의 감염 확산 양상, 시설별 위험도·방역관리 상황 등 고려하여 필요 시 일부 시설은 휴관하고 긴급돌봄 등 필수 서비스만 제공

휴관·휴원 권고 긴급돌봄 등 유지

주요 방역조치(2.일상 및 사회·경제적 활동)

구분 1단계 1.5단계 2단계 2.5단계 3단계
생활방역 지역적 유행 단계 전국적 유행 단계
마스크 착용 의무화 중점·일반관리시설, 대중교통, 의료기관, 약국, 요양시설, 주야간보호시설, 집회·시위장, 실내 스포츠 경기장, 고위험 사업장 등 1단계에 실외 스포츠 경기장 추가 실내 전체, 위험도 높은 실외 활동 실내 전체, 2m 이상 거리 유지가 어려운 실외
모임·행사 500명 이상 행사는 지자체 신고·협의 필요, 방역수칙 의무화 1단계 조치 유지, 축제 등 일부 행사는 100인 이상 금지 100인 이상 금지 50인 이상 금지 10인 이상 금지
스포츠 관람 관중 입장(50%) 관중 입장(30%) 관중 입장(10%) 무관중 경기 경기 중단
교통시설 이용 마스크 착용 의무화 교통수단(차량) 내 음식 섭취 금지 추가 (국제항공편 제외) KTX, 고속버스 등 50% 이내로 예매 제한 권고 (항공기 제외) KTX, 고속버스 등 50% 이내로 예매 제한 (항공기 제외)
등교 밀집도 2/3 원칙, 조정 가능 밀집도 2/3 준수 밀집도 1/3 원칙 (고등학교 2/3) 최대 2/3 내에서 운영 가능 밀집도 1/3 준수 원격수업 전환
종교활동 ※ 단계 조정 시 방역 및 집단감염 상황에 따라 종교계와 협의하여 구체적 조치 내용 및 대상 결정
좌석 한 칸 띄우기 모임·식사 자제 권고 (숙박행사 금지) 정규예배 등 좌석 수 의 30% 이내로 제한 모임·식사 금지 정규예배 등 좌석 수 의 20% 이내로 제한 모임·식사 금지 비대면, 20명 이내로 인원 제한 모임·식사 금지 1인 영상만 허용 모임·식사 금지
직장근무 기관·부서별 적정 비율 재택근무 등 실시 권고 (예: 1/5 수준) 기관·부서별 재택근무 등 확대 권고 (예: 1/3 수준) 인원의 1/3 이상 재택근무 등 권고 필수인력 이외 재택근무 등 의무화
고위험사업장 마스크 착용 의무화 고위험사업장 마스크 착용, 환기·소독, 근로자 간 거리 두기 등 의무화


    카벨의 세상이야기 

 




댓글0